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용인문화재단 ‘마티네콘서트’ 화려한 볼거리 풍성

폭 넓은 문화 향유 기회 제공

용인문화재단은 11월까지 용인포은아트홀에서 ‘마티네콘서트’를 개최한다. 2012년 용인포은아트홀 출범과 함께 시작돼 올해로 10년차를 맞이한 ‘마티네콘서트’는 용인시민의 호응이 좋은 상설기획프로그램 가운데 하나로 자리매김 했다. 

올해는 3월, 4월, 5월 시즌Ⅰ, 7월, 10월, 11월 시즌Ⅱ로 총 6회의 공연이 준비돼 있다. 대편성 교향곡부터 탱고앙상블, 오페라 갈라, 피아노 듀오까지 다양한 장르와 구성을 기획해 시민들에게 보다 폭 넓은 향유 기회를 제공한다. 지난 31일 진행된 첫 공연에는 세계적인 피아니스트 ‘피터 오프차로프’가 협연자로 출연해 차이콥스키 피아노협주곡 제 1번을 군포프라임필하모닉 오케스트라와 함께 선보였다.

4월에는 ‘피아졸라 탄생 100주년 기념’을 주제로 반도네오니스트 고상지, 피아니스트 송영민 등이 탱고의 거장 아스토르 피아졸라 명곡들의 감동을 깊이 전달할 예정이다. 시즌Ⅰ의 마지막 공연은 오페라 ‘리골레토’ 갈라로 꾸며진다. 지휘자 장윤성과 연출가 장재호가 호흡을 맞추는 본 갈라공연에는 리골레토 역에 바리톤 염경묵, 질다역에 소프라노 변지영, 만토바 공작 역에 테너 허영훈이 출연한다. 특히 스파라푸칠레역에는 베이스 양희준이 배역을 맡아 전막 공연 못지않게 화려한 볼거리를 선사할 예정이다.  

용인문화재단은 단순 공연 관람을 넘어서 클래식 애호가, 입문자들에게 교육적 효과까지 더하는 프로그램 기획을 위해 피아니스트이자 클래식연구가 안인모를 새롭게 해설자로 발탁했다. 예술분야 베스트셀러를 차지한 저서 ‘클래식이 알고 싶다’와 동명의 유튜브, 팟캐스트 채널로 대중들과 활발히 소통하고 있는 해설자 안인모는 더욱 재치 있고, 이해하기 쉬운 해설을 통해 ‘문화도시 용인’만의 특색 있는 ‘마티네콘서트’를 만드는데 역할을 할 예정이다.  

‘마티네콘서트’는 용인문화재단 홈페이지(www.yicf.or.kr), 인터파크를 통해 예매할 수 있다.(문의 031-260-3382)

이보라 기자  brlee@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