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자치
용인형 긴급재난지원 추경예산 용인시의회 통과

1차 추경 271억여원…본예산 포함 474억원
소상공인·청년실직자ㆍ취약계층 등에 초점

용인시의회는 4일 252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를 열고 용인형 긴급재난지원 등 271억원의 제1 추경예산안을 의결했다.

코로나19 3차 확산으로 피해가 가중되자 경기 용인시는 시민들의 부담을 줄여주기 위해 소상공인을 비롯한 청년 실직자, 장애아동·청소년, 3자녀 이상 가구 등에 대한 지원에 나섰다.

용인시의회(의장 김기준)는 4일 제252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를 열고 코로나19 취약계층 지원 등을 위한 271억원의 1회 추가경정예산안을 의결했다. 이에 따라 시는 코로나19 취약계층 대상의 선별지급을 위해 271억원의 추경예산을 포함해 총 474억여원(본예산 포함)을 투입한다고 밝혔다. 

먼저 △사회적 거리두기 조치로 집합금지나 영업제한으로 피해를 입은 관내 2만8000여 소상공인에게 정부의 버팀목자금 300만원‧200만원과 별개로 긴급재난지원금을 각각 100만원(집합금지)‧50만원(영업제한)씩 추가 지급한다. 이 가운데 집합금지 대상인 유흥시설, 콜라텍 등 272곳에 대해서는 200만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사회적 거리두기로 공연·전시 기회가 줄어들어 어려움을 겪는 예술인들에겐 1인당 50만원이 지원된다. 대상은 한국예술인복지재단의 예술활동 증명을 마친 지역예술인 1000명이다. 코로나19 직격탄을 맞은 여행업계 120곳을 포함해 박물관·미술관 등 127곳에 대해 100만원이 지원된다.

감염병에 취약한 어린이와 장애인을 위한 지원도 진행된다. △관내 가정·민간어린이집 806곳에 100만원씩 2차례에 나눠 지급하고, 2002년 1월 1일 이후 출생한 등록장애인 2000명에게는 1인당 10만원의 장애아동·청소년 특별 돌봄지원금이 추가로 지급된다.

/아이클릭아트

△3자녀 이상을 둔 가구에 대한 가계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1만가구에 대해 가구당 10만원씩 생활안정지원금을 지급할 예정이다. 단, 자녀 중 만 18세 이하 자녀가 1명 이상 있어야 한다.

코로나19 위기로 구인 구직에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을 위한 공공‧민간 일자리도 확대 된다. △아르바이트 등 일자리를 잃은 만 18세 이상 만 39세 이하 청년들에게 1인당 60만원의 희망지원금을 2차례에 걸쳐 나눠 지급된다.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저소득·실업자 등 취업 취약계층에 대해선 공공일자리 700개를 확대하는 희망드림일자리, 용인형 일자리사업과 더불어 총 1470여개의 일자리를 추가로 마련하기로 했다.

△초등학교 돌봄센터를 비롯한 다함께돌봄센터, 지역아동센터 등 258곳에 관내 대학생(휴학생) 100명을 학습 도우미로 투입한다. 이들에겐 5개월간 인건비를 지원해 아동돌봄 공백 해소와 함께 청년 일자리 지원을 해나갈 방침이다. △골목상권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용인와이페이’는 월 50만원까지 10% 상시할인율을 연말까지 적용한다. 특히 설을 맞아 10억원을 추가 투입해 지역화폐 발행액을 확대했다. △기존 배달앱의 높은 수수료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부담을 덜어주기 위한 공공배달앱 ‘배달특급’ 도입에 9억원을 편성해 지역화폐와 연계한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나설 계획이다.

그밖에 졸업·입학식 등 각종 행사 취소로 어려움을 겪는 화훼농가를 위해 취약계층과 장애인시설, 공공시설에 반려식물을 공급해 화훼 소비를 촉진할 계획이다. 또 코로나19 피해를 입은 용인시 공유재산 임차인에 대한 임대료를 최대 80%까지 인하하는 등 착한임대인 재산세 감면도 지난해에 이어 추진할 계획이다. 착한 임대인 재산세 감면은 8월 31일까지 신청하면 된다.

김학면 정책기획관은 “이번 지원은 모든 도민에게 10만원의 2차 재난기본소득을 지급키로 한 경기도의 보편지원과 함께 코로나19로 직격타를 입은 소상공인 등을 핀셋 형태로 뒷받침하겠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백군기 시장은 “민생경제 회복을 위한 긴급 재난지원에 적극 협의해 준 시의회에 감사드린다”면서 “소상공인의 경영 안정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가능한 용인와이페이로 지원할 계획이며 대상자들이 설 이전에 지원금을 받을 수 있도록 지급 절차를 빠르게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함승태 기자  stham@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승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