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일반
용인 기흥농협, 본점 금융업무 토요일에도 영업한다

지역경제 활성화에 희소식

한규혁 기흥농협 조합장을 비롯해 전직 조합장과 임원 등이 토요일 영업 시작 축하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용인 기흥농협(조합장 한규혁)은 9일 본점에서 농협 임직원과 고객대표, 내부조직장이 참석한 가운데 개점식을 갖고 토요일 영업을 시작했다.

토요일 영업 개시의 배경은 코로나사태로 국가 경제가 어려울 때 농협의 공적기능인 금융편익을 확대 제공해 경제위기 극복에 기여하기 위해서다. 평일 금융기관 이용이 어려운 자영업자, 직장인 등 서민과 기업에게 금융기관 이용편의를 제공하며, 지역경제 활성화를 촉진하려는 목적도 있다.

영업은 매주 토요일(법정공휴일은 휴무) 오전 9시부터 오후 1시까지 이며 본점 금융점포에서 업무를 볼 수 있다. 대상업무는 기흥농협 계좌 입출금, 예적금 신규개설, 대출, 보험, 전자금융, 금융상담 등이며 일부 업무는 제한된다. (문의 031-679-2107~8)

한편 기흥농협 임직원은 개점식 후 인근 지곡천에서 하천 정화활동과 환경보호캠페인을 실시해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농협’. ‘사회공헌에 앞장서는 농협’을 보여줬다.

임영조 기자  yjlim@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영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