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유튜브 영상으로 용인 거리예술인 공연 즐겨
영상으로 찾아가는 아티스트 플랫폼 영상 촬영을 하고 있는 아티스트 신용남

용인문화재단은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침체돼 있는 용인시민을 응원하기 위해 12일부터 용인버스킨의 공연을 온라인으로 배포하는 ‘영상으로 찾아가는 아티스트 플랫폼’를 시작한다. 

재단의 대표 문화예술 콘텐츠로 지역의 거리 곳곳에서 공연을 펼치는 용인버스킨은 ‘생활 속 거리두기’ 실천으로 공연 관람이 어려운 용인 시민을 위해 재단 및 용인버스킨 공식 SNS을 통해 아티스트의 공연 영상을 무료로 공개한다. 

공연 영상은 12일부터 21일까지 매일 오후 2시 재단과 용인버스킨 유튜브 채널, 용인버스킨페이스북 페이지와 인스타그램에 순차적으로 공개된다. 공연은 악기연주, 대중음악, 클라운마임 퍼포먼스, 재즈 등 다양한 장르로 선보일 예정이다. 

용인버스킨은 지난달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을 막기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의 일환으로 매년 공개오디션으로 진행해오던 아티스트 오디션을 비공개 영상오디션으로 전환해 시행했다. 문화재단은 영상을 제출한 81팀 중 26팀을 아티스트로 선정했다. 

용인버스킨은 2012년 거리 예술가들의 저변 확대와 소외계층을 위한 맞춤형 문화 서비스를 선보이기 위해 시작됐다. 코로나19로 거리 공연을 중단했던 버스킨은 이번 영상 공연을 시작으로 5월 말부터 순차적으로 공연을 재개하고, 문화소외계층으로 찾아가는 아티스트 플랫폼을 통해 문화 격차를 줄이는데도 앞장설 계획이다. 공연과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용인문화재단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문의 용인문화재단 031-323-6343)

황연실 기자  silsil47@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연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