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일반
‘용인 와이페이’ 특별가맹점 모집

사용자는 추가 할인 혜택

용인시는 지역화폐인 ‘와이페이’ 사용자가 추가로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는 특별가맹점을 수시로 모집한다고 밝혔다. 이는 충전 할인 혜택 외에도 카드 결제시 추가로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특별가맹점을 늘려 많은 시민들이 이용하도록 하려는 것이다. 

가입을 원하는 소상공인은 시 일자리정책과로 방문해 신청서(계약서)를 작성하면 된다. 현재 특별 가맹점은 113곳으로 이 가운데 105곳이 용인중앙시장에 있으며, 경기지역화폐앱을 통해 해당 점포와 혜택 등을 확인할 수 있다.

용인시에 따르면 와이페이는 지난 4월 22일 발행 이후 2만2210명이 참여해 51억8000여만 원을 충전한 것으로 조사됐다. 주로 사용한 곳은 일반 음식점이 41.5%로 가장 많고, 슈퍼·편의점 등 유통업체 9.3%, 병·의원과 약국 8.9%, 보건위생 7.0%, 문화·취미 6.8%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이수현 일자리정책과 소상공인지원팀장은 “와이페이는 골목상권과 소상공인을 살리기 위해 발행한 만큼 많은 소상공인들이 특별가맹점으로 가입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함승태 기자  stham@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승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제1회 처인승첩 기념 전국 백일장 수상자 명단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