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한국노총 용인지역지부 장학증서 전달식 개최

대학생·고등학생 52명 지원

한국노총 용인지역지부 장학문화재단(이사장 이상원)은 지난달 30일 노동복지회관에서 학부모와 장학생에 선발된 학생 등이 참석한 가운데 장학증서 전달식을 가졌다. 이날 선발된 장학생은 대학생 10명, 고등학생 42명 등 모두 52명으로, 대학생에겐 300만원, 고등학생은 100만원의 장학금이 지원된다.

이상원 이사장은 “선조들은 간도에서 명동학교와 신흥무관학교 등을 설립해 청년들을 키워냈고, 윤동주 장준하 문익환 등 당시의 암울함을 헤쳐나오는 역할을 하신 분들은 교육을 받을 수 있는 터전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면서 “재능을 살릴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고 사회에서 소금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며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약속했다.

한편, 이날 용인상공회의소를 비롯해 럭키기술단 공학배 대표, 삼성웰스토리노동조합 등이 각각 100만원, 용인우체국 정남희씨가 150만원의 장학기금을 재단에 전달했다.

함승태 기자  stham@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승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제1회 처인승첩 기념 전국 백일장 수상자 명단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