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용인소방서, 상반기 화재통계·분석결과

용인소방서(서장 서은석)는 2018년 상반기 관내 화재발생 현황을 분석한 결과, 전년 대비 화재 건수와 인명피해는 감소하고 재산피해는 증가했다고 밝혔다.

상반기 용인소방서 관내 화재 발생 건수는 총 204건으로 전년대비 58건(22.1%) 감소했다. 화재로 인한 인명피해는 15명(사망 5명, 부상 10명)으로 전년대비 5명(25%) 감소했다. 그러나 사망자는 전년대비 4명이 증가했으며 방화나 부주의로 인한 화재가 원인인 것으로 나타났다. 재산피해는 116억여원으로 전년대비 74억5천만원(178%) 크게 증가했다. 용인소방서는 관내 물류창고 화재로 큰 재산피해가 발생했기 때문으로 분석했다.

화재 발생 원인은 부주의가 72건(35.35%) 건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전기적 요인 64건(31.4%), 기계적 요인 32건(15.7%), 교통사고 6건(2.9%), 방화의심 5건(2.5%), 화학적 요인 4건(2.0%), 자연적 요인 3건(1.5%) 등의 순으로 집계됐다.

황연실 기자  silsil47@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연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제1회 처인승첩 기념 전국 백일장 수상자 명단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