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포토/영상
고려 처인대첩의 자부심을 100만 대도시의 웅비로…

용인 지역사를 통 떨어 가장 빛났던 시기는 언제였을까. 고려시대 용인 처인성에서 대몽항쟁 승리를 거둔 처인성대첩(1232년)이 아니었을까. 그로부터 785년이 지난 올해 용인시는 100만명을 돌파하며 대도시 반열에 올랐다. 다시 한 번 시민의 자긍심과 정체성을 심어줄 새로운 변화와 웅비하는 용인의 시대가 열리길 바라본다. 사진은 용인시민의날을 맞이해 각종 행사가 열리고 있는 가운데 22일 진행된 제29회 처인성문화제 처인대첩 퍼레이드 모습.

함승태 기자  stham@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승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