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포토/영상 포토에세이
계곡같은 개울
  • 김호경(프리랜서 사진가)
  • 승인 2017.07.24 17:05
  • 댓글 0

며칠간 계속 내린 비로 개울이 계곡이 돼버렸습니다. 시원함을 넘어서 춥기까지 한 개울물에 발을 담그니 에어컨이 필요 없을 정도입니다. 용인시 저수지 저수량이 80%까지 회복됐다하니 이제 가뭄 걱정을 덜해도 될 거 같습니다. 비가 그치면 다시 폭염이 시작되고 더위와의 전쟁을 다시 치르겠지요. 벌써부터 더워진 날씨에 계곡이 돼버린 개울이 그리워집니다. 

김호경(프리랜서 사진가)  webmaster@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호경(프리랜서 사진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