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자치
처인구 역북동 등기소 앞~선봉사간 도로 완공 앞당긴다역북지구 등 아파트 입주 대비

당초 내년 2월로 예정됐던 국도 42호선 처인구 역북동 용인등기소 앞 사거리~3군사령부 선봉사간 지방도 321호선 도로 확장공사 완공 시기가 올해 연말로 앞당겨질 전망이다. 

용인시는 국도 42호선 등기소 앞 사거리에서 에버랜드를 연결하는 지방도 321호선 확장공사를 시민불편 해소를 위해 올 연말까지 완공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는 인근에 역북지구 등 대규모 개발이 진행되면서 아파트 입주가 본격화하면 교통불편이 가중될 것이라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이 구간은 현재 왕복 2차선에서 4~6차선으로 확장하기 위해 지난해 연말 착공됐다. 사업비는 229억원이 투입될 예정이다. 

이 구간은 당초 경기도가 사업을 추진하다 도비 지원을 전제로 용인시로 사업을 넘겼다. 하지만 재원이 부족해 사업이 지연돼 오다 지난해 4월 도비 70억원을 교부받아 착공했다. 

건설과 김성수 도로건설팀장은 “이 구간은 국도 42호선과 연계돼 상습적인 정체를 빚고 있는 곳인 만큼 주민불편 해소를 위해 완공 시기를 최대한 앞당길 계획”이라고 밝혔다.

함승태 기자  stham@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승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