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삼성전자, 지역아동 대상 주말 문화예술프로그램 진행

삼성전자는 지난 11일 경기도어린이박물관에서 용인 화성 등 6곳 35개 지역아동센터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희망토요일’ 발대식을 개최했다. ‘희망토요일’은 삼성전자 DS부문과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이 2012년부터 운영해온 사회공헌활동으로 주말에 방치되는 아동을 보호하자는 취지로 시작됐다.
삼성전자는 전문 심리치료사와 대학생으로 강사진을 꾸려 음악·미술·연극·원예·놀이 프로그램을 통해 아동들의 성장단계에 맞는 신체적·정서적 발달을 도울 계획이다. 올해에는 용인 등 6개 지역 35개 아동센터에서 450명의 아동이 프로그램에 참여할 예정이다. 삼성전자 임·직원들도 재능기부로 참여한다.

함승태 기자  stham@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승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