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일반
용인시, 청년실직자 희망지원금 신청 3월 8일까지 연장

용인시는 코로나19 위기로 일자리를 잃은 청년 대상 희망지원금 신청기간을 3월 8일까지 연장하기로 했다.

시는 지난 8일부터 17일까지 희망지원금 신청을 접수한 바 있다. 대상은 2020년 1월 20일 이후부터 현재까지 직장의 경영사정으로 일자리를 잃어 미취업 상태인 만 18~39세 이하 용인지역 거주자다. 다만 같은 사업장에서 최소 1개월 이상 일한 사실이 확인돼야 한다.

시는 소득기준과 거주기간이 긴 순으로 900여명을 선정해 매월 30만원씩 3월과 4월 최대 2회에 걸쳐 지역화폐로 지원금을 지급할 예정이다.

신청을 하려면 잡아바(apply.jobaba.net) 사이트에서 온라인으로 접수하면 된다. 신청할 땐 사업주 서명이 포함된 사업 지원 신청서, 근로활동 증명 서류(직전 근로 계약서, 월급 입금 통장) 등이 있어야 한다.(문의 및 확인 용인시 콜센터 1577-1122, 시 홈페이지 www.yongin.go.kr)

함승태 기자  stham@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승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