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
용인시, 아동 학습도우미 재능 나눔 대학생 모집

15일부터 접…매월 약 100만원 지급

아이클릭아트

경기 용인시는 지역아동센터 등에서 학습도우미로 재능 나눔을 할 대학생 100명을 15부터 19일까지 모집한다. 코로나19 위기로 온라인 수업을 하면서 학습격차가 벌어진 초등생의 학습지도를 돕고, 청년들에게 일자리를 지원하기 위해서다.

대상은 용인지역 거주 만 18세 이상 만 39세 이하 대학생과 휴학생이다. 참여자들은 3~7월 지역아동센터를 비롯해 초등학교 돌봄교실, 다함께돌봄센터 등 258곳에서 하루 4시간씩 주 5일 시간제 학습도우미로 활동하게 된다.

용인시는 최저임금 8720원을 기준으로 5개월간 매월 100여만 원을 지급할 예정이다.

사전 수요조사를 통해 돌봄 인력 지원이 필요한 곳을 파악해 교과목 학습지원은 물론, 예술과 체육 등 지원자 전공분야에 따라 파견할 계획이다. 신청은 일자리지원사업 통합접수시스템 잡아바(apply.jobaba.net)에서 신청하면 된다.

이영선 청년담당관은 “코로나19 여파로 인한 아동의 돌봄 공백 해소와 함께 청년들의 경력형성까지 돕는 상생 프로젝트”라며 “아동들의 학습도우미에 관심 있는 청년들이 많이 참여해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보라 기자  brlee@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