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지역
용인동부서, 보이스피싱 예방 은행 직원에게 감사장 전해

용인동부경찰서(서장 황재규)는 보이스피싱 범죄를 예방한 은행원 A씨에게 2일 감사장을 전달했다.  

용인동부서에 따르면 국민은행 기흥구청점에 근무하는 A씨는 지난달 28일 오후 저금리로 대출을 해주겠다는 보이스피싱범 전화에 속아 예금 2500만원을 인출하기 위해 은행을 방문한 B씨와 상담 중 대환대출을 사칭한 금융사기임을 알아채고 현금인출을 보류한 뒤 경찰에 신고해 피해를 막았다. 

이에 용인동부서는 금융사기 범죄를 예방한 공로로 이날 A씨에게 감사장을 전했다. 황재규 서장은 “금융사기는 경제적으로 큰 피해를 입히는 범죄로 사전예방을 위해서는 금융기관의 협조가 무엇보다 중요한 만큼 협업을 통해 금융범죄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함승태 기자  stham@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승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