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지역
기흥 구갈복지회관 새단장 한다

구조개선 위한 도비 19억원 확보
엘리베이터 설치 지상 3층으로 증축

구갈다목적복지회관 전경. 카카오맵 로드뷰 화면 갈무리

용인시 기흥구 구갈동에 위치한 구갈다목적복지회관이 새로운 모습으로 단장된다. 경기도의회 남종섭 의원은 15일 ‘2021년도 경기도 예산’에 복합문화시설 건립 지원사업’ 중 구갈다목적복지회관 리모델링 비용 19억원이 편성·확정됐다고 밝혔다. 

복지회관은 1993년 지하 1층, 지상 2층, 총면적 1560㎡의 규모로 준공됐다. 하지만 27년이 지나면서 시설 노후화로 전반적인 보수가 시급한 실정이었다. 특히 엘리베이터 등 이동약자를 위한 편의시설이 전무하고 건물 공간이 지나치게 협소해 이용이 불편하다는 지적이 계속됐다. 

이에 도의회 남종섭, 진용복 의원과 김민기 국회의원이 나서 구갈다목적복지회관을 지상 3층 규모로 증축하고 엘리베이터 신설 등 전면 리모델링에 필요한 예산을 확보하기 위해 전방위적 노력을 다해왔다.

남종섭 의원은 “용인 시민의 숙원을 해소할 수 있는 19억원의 도비를 확보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용인시와도 긴밀히 협의해 서둘러 공사를 시작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또한 “추가로 필요한 예산 8억 원도 김민기 국회의원, 진용복 도의회 부의장과 협의해 빠르게 확보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조영재 대한노인회 용인기흥지회장은 “초고령시대를 맞아 노인인구가 급증하고 있는데 노인을 위한 문화공간은 절대 부족한 상황이었다”며 “이번 복지회관의 리모델링과 증축으로 고민거리가 싹 해결된 느낌이다”고 전했다. 

임영조 기자  yjlim@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영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