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지역
처인구 역삼동지장협, 이웃 돕는 착한가게 4곳에 현판 전달

처인구 역삼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회장 목인석)는 18일 이웃을 돕는 ‘착한가게’ 4곳을 선정해 현판을 전달했다. 협의체는 6개월 이상 나눔에 동참하고 있고, 앞으로 2년 동안 나눔을 실천하기로 약속한 가게를 착한 가게로 선정해 현판을 전달하고 있다. 

이번에 선정된 곳은 한국전기안전공사 용인지사, 법무법인 동천, 호림한의원, 서울뿌리치과 등 4곳이다. 4곳은 협의체와 협약을 체결하고 관내 취약계층을 지원하고 있다. 한국전기안전공사 용인지사는 저소득 주거취약 가구를 대상으로 동‧하절기 전기안전점검을 실시하고, 법무법인 동천은 매월 넷째 주 월요일 주민들을 대상으로 무료법룰 상담을 하고 있다.

호림한의원과 서울뿌리치과는 매월 저소득 가정 아동‧청소년을 대상으로 건강식품과 무료 진료를 지원하고 있다.

함승태 기자  stham@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승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