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용인문화재단, 24ㆍ25일 처인·기흥서 거리두기 가을 클래식 공연

오는 31일 용인포은아트홀선 마티네콘서트

지난 18일 수지구 동천파크자이아파트에서 열렸던 발코니 음악회 연주 모습.

용인문화재단은 지난 18일 수지구 동천파크자이아파트를 찾아 <우리동네, 발코니 음악회Ⅲ> 첫 문을 연데 이어 오는 24일 오후 2시 처인구 두산위브2차아파트, 25일 오전 11시 기흥구 힐스테이트기흥 아파트에서 각각 공연을 이어간다. 이 음악회는 용인시 코로나19 극복 프로젝트 클래식 시리즈로 지금까지 3개구에서 13회에 걸쳐 공연을 했다.
오는 28일엔 용인포은아트홀에서 <마티네 콘서트> 시리즈로 ‘베토벤 탄생 250주년 기념’ 공연이 열린다. 이탈리아 출신 마에스트로 카를로 팔레스키 지휘로 코리안심포니 오케스트라가 피아니스트 양성원과 함께 연주를 펼칠 예정이다. 이어 31일 <토요키즈클래식>에서는 탱고 댄스와 해설이 있는 라틴음악으로 가을 음악 여행이 마련된다.
자세한 공연 안내와 문의는 용인문화재단 홈페이지(www.yicf.or.kr)나 용인문화재단 CS센터 031-260-3355/3358)

함승태 기자  stham@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승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