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용인시의회, 체육회 활성화 방안 모색 위해 특강 개최

의원연구단체 ‘스포츠시티 용인Ⅲ’
전문가 초청 체육회 활성화 모색

스포츠시티 용인III 대표가 특강에 앞서 인사를 하고 있다.

용인시의회 의원연구단체 스포츠시티 용인Ⅲ(대표 윤원균)가 민선체제로 전환된 용인시체육회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고 나섰다.

스포츠시티 용인Ⅲ는 6일 의회 본회의장에서 김대희 국민체육진흥공단 한국스포츠정책과학원 선임연구위원 등 전문가들을 초청해 용인시체육회의 효율적인 운영 방안을 모색하는 특강을 개최했다. 이날 특강에는 용인시와 체육회, 장애인체육회, 축구센터 관계자 등이 함께 했다.

김대희 선임연구위원은 ‘체육단체장 겸직금지에 따른 지방체육 활성화 방안’을 주제로 체육단체장의 겸직 시 발생하는 문제점과 그에 따른 개선 방안, 지방 체육회의 각종 현황 등을 설명했다. 이어 스포츠클럽 기반의 선수 양성과 지역 내 시설투자 기반 마련 등 지방 체육회의 활성화 방안을 제시했다.

이재주 시체육회 생활체육지도자는 ’용인시 체육회의 미래전략‘을 주제로 민선체제로 전환된 지방체육회의 현실과 현안 과제들을 분석했다. 특히 용인시체육회가 추구해야 할 기본 정책 방향을 제시하고, 체육회 종사자의 전문성 강화, 공공 체육시설의 운영에 관한 제도적인 장치 필요성을 밝혔다.

윤원균 대표는 “이번 특강은 민선체제로 전환된 용인시체육회의 나아갈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면서 “지방 체육회가 가진 문제점을 개선해 체육이 더 활성화 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라며, 이를 바탕으로 용인시민을 위한 스포츠 정책 마련을 위한 연구 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용인시의회 의원 12명이 참여하고 있는 스포츠시티 용인Ⅲ는 체육회와 축구센터 운영 방안과 시민 체육발전을 위한 연구를 통해 도시 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방안을 모색하는 활동을 하고 있다.

함승태 기자  stham@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승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