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
용인 이동읍 천리 원천복지회관에 ‘청소년아지트’ 생긴다

청소년미래재단·천1리새마을회·이동읍지원협의체 협약
 

처인구 이동읍 천리 원천복지회관에 청소년 문화공간 ‘청소년아지트’가 생긴다. 용인시청소년미래재단은 14일 시장실에서 천1리새마을회, 이동읍주민지원협의체와 청소년문화공간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백군기 시장을 비롯해 신현수 미래재단 대표이사, 이관우 천1리 이장, 김원일 이동읍주민지원협의체 위원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협약에 따라 천1리새마을회는 청소년아지트 조성을 위해  천리 원천복지회관 2층을 5년간 무상으로 임대해주기로 했다. 이동읍협의체는 아지트 조성에 필요한 리모델링 비용 1000만원을 지원한다.

시는 복지회관 2층에 카페, 댄스연습실 등을 갖춘 청소년 문화공간을 조성해 오는 11월 문을 열 계획이다. 백군기 시장은 협약식 자리에서 “청소년 문화공간 확충을 위해 적극 지원해 주신 천1리새마을회와 이동읍주민지원협의체에 감사드린다. 청소년들이 이곳에서 마음껏 재능과 끼를 발산하며 성장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함승태 기자  stham@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승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