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처인구보건소, 집중호우 이재민 대상 장티푸스 무료 예방접종

10‧11일 이틀간 백암면 보건지소서

예방접종 자료사진.

용인시 처인구보건소는 6일 집중호우 이재민의 수인성 감염병 예방을 위해 10~11일 이틀간 백암면보건지소서 장티푸스 무료 접종을 한다고 밝혔다.

오염된 음식이나 물을 통해 장티푸스균에 감염되면 1~2주의 잠복기 후 급성 전신 발열이나 두통, 복통, 설사 등을 일으키기 때문에 수해 발생지역에서는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용인시엔 지난 2일부터 평균 387.18mm의 폭우가 쏟아져 처인구 백암면과 원삼면 등에서 51가구 110여명의 이재민이 발생했다. 이 가운데 자택이나 친척 집 등으로 귀가한 주민을 제외한 18가구 30여명이 백암면 다목적체육관 등 임시대피소 5곳에서 생활하고 있다.

예방 접종을 받으려는 이재민은 신분증을 갖고 10~11일 백암면 보건지소를 방문하면 된다.

처인구보건소 건강증진과 이수연 모자보건팀장은 “여러 사람이 한 공간에 모여 생활하는 임시대피소 특성상 감염성 질환을 특별히 유의해야 하는 만큼 무료 예방접종을 하는 것”이라고 전했다.

함승태 기자  stham@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승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