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당명 바꾼 진보당, 김배곤 용인시 위원장 선출

진보당(옛 민중당) 1기 용인시위원회 위원장에 김배곤 위원장이 선출됐다. 부위원장에 조병훈(학교비정규직노동조합용인지회장), 김영범(요양서비스노동조합용인지회장) 후보가 각각 선출됐다.

전국 당직 선거와 동시에 진행된 ‘진보당’으로 당명개정 투표도 투표참여 당원 88.3% 찬성으로 통과돼 민중당은 ‘진보당’으로 당명을 변경했으며 진보당 1기 상임대표로 김재연 전 국회의원이 선출돼 재도약을 준비한다.

김배곤 용인시위원장은 당선인사를 통해 “당원들께 깊은 감사를 드리며 격동의 시기 변화와 혁신을 통해 당을 튼튼한 반석위에 올려놓겠다”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이어 “용인시민 곁에 더욱 밀착하는 당사업을 통해 용인시민으로부터 인정받는 진보당이 되도록 하겠다”며 새롭게 출발하는 진보당 1기 용인시위원장의 결심을 밝혔다.

임영조 기자  yjlim@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영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