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지역
기흥구 보라동 빌로프, 방역용품 45세트 기탁

기흥구 보라동은 12일 관내 디자인 업체 빌로프가 코로나19로 주민에게 전해달라며 방역용품 45세트(37만원 상당)를 기탁했다고 밝혔다. 이 세트는 감염병 예방 필수품인 손 소독제와 천 마스크, 마스크 필터로 구성됐다.

이정나 빌로프 대표는 “코로나19로 더 힘겨운 저소득층 주민에게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 싶어 기탁했으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에 꾸준한 나눔을 실천할 것”이라고 말했다.
동 관계자는 “모두가 힘든 시기에 빌로프가 방역용품을 기탁해줘 감사하며 감염병 취약계층 이웃에 큰 위안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동은 기탁받은 성품을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관내 저소득 가구에 전달할 방침이다.

임영조 기자  yjlim@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영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