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용인시, 증상 없는 52명 자가격리서 해제

10일 하루에 27명 검사 의뢰
11일 9시 기준 확진자 없어

용인 강남병원 입구 모습

용인시는 11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과 관련해 전날 하루에만 27명을 새로 검사를 의뢰했다고 밝혔다. 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위기가 발생한 뒤 하루 검사의뢰 건수로 가장 많. 이제까지 하루 최고 검사의뢰 건수는 지난 7일 14명이었다.

정부가 지난 7일 진단검사 대상을 중국 방문 후 14일 이내 발열이나 호흡기 증상이 나타난 경우를 비롯해 동남아 등 감염증 유행국가에서 입국한 사람도 의사의 판단에 따라 할 수 있도록 확대한 데 따른 것이다.

시는 이날 오전 9시 현재 71명의 진단검사가 모두 마쳤고, 전원 음성으로 판정됐으며 확진환자는 발생하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또 62명을 자가격리 상태에서 감시하거나 능동감시를 하고 있다. 이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이 의심되는 상태는 아니지만, 잠복기에 있을 가능성에 대비해 예방차원에서 관리하는 것이다.

시는 11일 오전 현재 기존 감시대상자 가운데 감시 해제된 사람은 모두 52명이라고 밝혔다. 질병관리본부 지침에 따라 감시하다가 확진자와 접촉했거나 중국에서 귀국한 지 14일이 지나도록 이상이 없으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와 무관하다고 인정하는 것이다.

용인시는 관내 확진환자가 발생하지 않았지만 감염병 취약계층인 노인과 장애인, 어린이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3개구 노인복지관과 장애인복지관의 임시휴관을 이어가고 있다. 용인어린이상상의숲도 2월 말까지 휴관을 결정했다.

시는 경전철과 시내버스 등 대중교통 차량 내부와 공용버스터미널이나 전 경전철 역사, 도서관 등 다중이용시설을 지속적으로 방역소독하고 있다. 이와 별도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위기가 고조되면서 위축된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시는 직원 외식의 날을 비롯한 다양한 대책을 마련해 시행할 방침이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관련 문의
질병관리본부 1339, 용인시콜센터 1577-1122
처인구보건소 감염병관리팀 ☎ 031-324-4981
기흥구보건소 감염병관리팀 ☎ 031-324-6975
수지구보건소 감염병관리팀 ☎ 031-324-8566

함승태 기자  stham@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승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