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일반
민선 7기 백군기 시장 경제 공약 ‘GTX 플랫폼시티 조성’ 본격화

조사설계 복합환승센터 기본구상 용역 등 진행

플랫폼 시티 대상구역 전경

민선 7기 백군기 용인시장의 경제 핵심 공약인 GTX 용인역 일원 플랫폼시티 조성 사업이 본격화된다. 

용인시는 기흥구 보정·마북·신갈동 일원에 시의 경제도심을 만들려고 추진 중인 플랫폼시티 조성사업이 조사설계 용역과 GTX 용인역 복합환승센터 기본구상 용역이 진행되는 등 본격화하고 있다고 밝혔다.

시가 경기도, 경기도시공사, 용인도시공사와 함께 진행하는 경기 용인플랫폼시티 조성사업은 현재 경기도시공사를 통해 조사설계 용역을 위한 업체 선정 작업이 진행되고 있다.

이와 관련해 경기도시공사는 2월 말 경쟁입찰을 통해 용역업무 수행자를 선정할 예정이다.
이 용역에선 기본계획 수립은 물론이고 지구경관계획이나 지구단위계획, 스마트시티 기본계획, 에너지 사용계획 등에 이르기까지 보정동 일원 2.7㎢ 개발에 필요한 모든 계획을 세우고 교통·환경·재해 등 제반 영향평가와 기본설계, 실시설계까지 진행하게 된다.

시는 2021년까지 구역지정과 개발계획 수립을 마친 뒤 2022년 초 실시계획 인가를 완료해 착공할 계획이다.

약 6조원이 투입될 이 사업을 통해 GTX 용인역 일원에 첨단산업단지와 상업‧업무시설, 주거시설 등이 어우러진 경제자족도시가 조성된다. 특히 GTX 용인역과 분당선 구성역 일원에는 플랫폼시티의 랜드마크가 될 버스터미널과 환승주차장, 지원시설 등을 갖춘 복합환승센터가 건설된다.

이와 관련해 시는 별도로 지난해 8월부터 용인도시공사를 통해 용인역 복합환승센터 기본구상 및 사업성 검토 용역을 진행 중이다.

임영조 기자  yjlim@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영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