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이병완 전 대통령 비서실장 이홍영 예비후보 후원회장 맡아
이병완(사진 왼쪽) 이홍영(오른쪽) 후보후원회장

이병완 전 노무현 대통령 비서실장이 제21대 총선 더불어민주당 이홍영 용인병 국회의원 예비후보의 후원회장을 맡았다. 이홍영 예비후보는 “참여정부에서 노무현대통령 비서실장을 역임하고, 현재 노무현재단 고문과 한국여자농구연맹(WKBL) 총재를 맡고 있는 이병완 총재가 후원회장직을 수락했다”고 밝혔다.

이병완 후원회장과 이홍영 예비후보는 참여정부 시절 대통령 비서실장과 통일부장관 보좌관으로 처음 인연을 맺은 후 참여정부 출신 인사들의 모임인 ‘한국미래발전연구원’과 ‘노무현재단’ 활동을 함께하며 오랜 기간 친분을 유지해왔다.

이 후원회장은 “이 예비후보를 오랫동안 지켜봤다. 무슨 일이든 믿고 맡길 수 있는 충직한 사람”이라며 “충분히 준비된, 역량 있는 정치인으로 이제 중앙 정치무대에서 옳은 정치, 따뜻한 정치를 펼칠 것”이라고 기대감을 표했다. 

황연실 기자  silsil47@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연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