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아동참여위원회, 아동 눈높이 정책 제안

활동보고회 열고  마무리
 


“학교 주변에 높은 건물을 지으면 먼지도 많이 날리고 햇빛이 잘 들지 않아 어둡고 추워요.”
“고장난 신호등을 신속히 수리해주고 학교 주변엔 신호등 보행시간을 늘려주세요.”

용인시 1기 아동참여위원회는 16일 시청 비전홀에서 올 한해 활동을 마무리하는 활동보고회를 갖고 아동 권리 증진을 위한 10가지 정책을 제안했다. 초‧중‧고교생 31명으로 구성된 아동위원들은 8차례에 걸쳐 회의를 열고 다양한 시 정책에 대한 개선 방향을 논의해왔다. 시간과 날씨에 구애받지 않고 체육활동을 할 수 있는 실내체육관 설치, 놀이시설 안전점검 강화, 학교 주변 신호등‧옐로카펫 설치 등 교통안전 강화 등이 그것이다.

시는 위원들이 제안한 아이디어를 검토해 아동친화적 환경을 조성하는데 노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백군기 시장은 “한 해 동안 사명감을 갖고 활동해줘 감사하다. 용인시의 모든 아동이 행복하게 권리를 누리면서 사는 아동친화도시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보고회에는 아동참여위원과 학부모, 아동권리 옴부즈퍼슨, 용인시아동참여위원회 협력기관 세이브더칠드런 중부지부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한편, 시는 아동의 당당한 권리를 누리도록 동기부여를 해 준 세이브더칠드런의 대학생 아동권리옹호 서포터즈 영세이버에게 감사장을 전했다. 

황연실 기자  silsil47@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연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제1회 처인승첩 기념 전국 백일장 수상자 명단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