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용인 수지실버합창단, 전국합창경연대회서 실버팀 최고상 수상

용인 수지실버합창단(단장 김숙희, 지휘자 손민호)이 지난달 26일 대전광역시 한밭대학교 아트홀에서 대전문화재단 주최 ‘제23회 대통령상 전국 합창경연대회’에서 은상을 수상했다.

이번 대회는 올해로 23회를 맞은 아마추어 합창경연대회로 전국에서 40개 팀이 참가했다. 예선을 통과한 16개 팀 중 수지실버합창단은 실버부분 최고상인 은상을 받아 실력을 인정받았다. 이날 최고상인 대상은 서울의 서초바우뫼합창단이 받았다.

수지실버합창단은 2008년 창단한 순수 아마추어 혼성 합창단으로 60여명의 단원이 매주 2회 수지구청에서 합창연습을 하고 있다. 또 매년 정기연주회를 통해 시민과 소통하고 지역 문화예술 분야 소외계층을 찾아 재능기부를 하는 등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황연실 기자  silsil47@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연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제1회 처인승첩 기념 전국 백일장 수상자 명단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