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피플
윤신일 강남대 총장, 적십자 경기도지사 회장 취임
박경서 대한적십자사 회장이 윤신일(오른쪽) 신임 회장에게 선임증을 전달하고 있다.

윤신일 강남대학교 총장이 제34대 대한적십자사 경기도지사 회장에 취임했다. 대한적십자사 경기도지사는 5일 경기지사 강당에서 제32·33대 김훈동 회장과 제34대 윤신일 회장의 이·취임식을 열었다. 윤 신임 회장은 3년간 대한적십자사 경기도지사 회장직을 수행하게 된다.

윤 회장은 한국대학사회봉사협의회 이사, 경인지역 대학총장협의회 부회장,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자문위원, 강남대학교 제9대 총장을 맡고 있다. 2012년부터 3년간 대한적십자사 본사 중앙위원을 역임하고, 2017년부터 경기지사 부회장으로 활동해 왔다. 특히 강남대학교와 대한적십자사 경기도지사간 사회공헌협약을 통해 ‘자원봉사활동, 기부문화 확산, 사랑의 헌혈운동’을 추진하는 등 적십자 인도주의 활동에 지속적인 협력을 추진해 왔다. 

윤신일 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전임 김훈동 회장님의 치적에 이은 중책을 맡게 되어 소임이 무겁다”면서 “적십자의 이념인 인간의 건강과 생명보호, 긴급재난구호 활동의 차질 없는 수행을 위한 모금역량에 집중하고, 적십자 가족의 소통·협력 분위기 조성을 통한 조직역량 강화로 전국을 선도하는 경기적십자의 위상을 더욱 공고히 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함승태 기자  stham@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승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제1회 처인승첩 기념 전국 백일장 수상자 명단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