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
클래식으로 듣는 ‘락’ 흥이 있어 덕을 쌓는 흥덕중

점심시간 어울림 오케스트라 활동으로 인성 함양

기흥구에 위치한 흥덕중학교는 지난달 25일 점심시간을 맞아 학생, 학부모, 교직원, 지역사회 주민들이 어울어진 가운데 ‘음악이 흐르는 교정, 행복한 흥덕중학교’ 오케스트라 공감 공연을 열었다.

1~3학년 40여명으로 구성된 흥덕 오케스트라는 8년의 역사를 자랑하며 흥덕 가족의 인성 함양과 감수성 신장으로 어울림 교육에 큰 몫을 담당하고 있다. 아침 등굣길, 점심 식사 후 틈새 시간, 방과후 활동으로 학생, 학부모, 교직원, 지역사회 주민의 예술 감수성 역량 신장으로 흥덕의 자부심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오케스트라에 참여한 학생들은, “선생님들의 도움을 받아 학생 주도 활동으로 이워지는 현악, 관악, 타악의 협연과 락 음악을 클래식으로 편집해 즐기는 활동으로 현대적 감각에 맞는 예술문화 활동이었다”고 평가했다.

이 날 함께 참여한 학부모는 “학생들의 인성 및 정서 함양에 좋은 시간이었다”고 의미를 부여하며 앞으로 지속가능한 어울림 오케스트라 활동을 기대했다. 

임영조 기자  yjlim@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영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제1회 처인승첩 기념 전국 백일장 수상자 명단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