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피플
헬스장서 의식 잃은 남성 심폐소생술로 목숨 구해

 동부동 허영진 의용소방대원·송창기 코치
자동심장충격기로 신속 응급조치

동부동 허영진씨, 송창기코치(사진 왼쪽부터)

자영업을 하는 의용소방대원과 주민자치센터 헬스장 코치가 협력해 의식을 잃고 쓰러진 남성을 심폐소생술로 구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주위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화제의 주인공은 동부동 의용소방대원으로 활동하고 있는 허영진 씨와 동부동주민자치센터 헬스장 코치로 있는 송창기 씨다. 

동부동주민센터에 따르면 허영진 씨는 지난 7월 12일 새벽 운동을 하기 위해 주민자치센터 헬스장을 찾았다. 허 씨는 운동 중인 한 남성이 갑자기 의식을 잃고 쓰러진 것을 발견하고 헬스 프로그램 코치 송창기 씨와 함께 바로 응급조치를 취했다.

허 씨와 송 코치는 혼절한 남성의 목을 뒤로 젖혀 기도를 확보하고 주민센터에 비치된 자동심장충격기(심장을 소생시키는 의료기기)로 심폐소생술을 실시했다. 남성의 의식이 돌아오는 것을 확인하고 곧바로 119차량을 불러 병원으로 이송할 수 있도록 도왔다.

이 남성은 다행히 허 씨 등의 응급조치 덕에 건강을 회복하고, 지난달 21일 퇴원해 다시 주민자치센터 헬스 프로그램에 등록한 것으로 알려졌다. 

허영진 씨는 “13년 동안 의용소방대원으로 활동하면서 꾸준히 익힌 심폐소생술로 소중한 생명을 살릴 수 있었다는 게 오히려 감사하다”며 “위기 시 심폐소생술이 얼마나 중요한지 새삼 느낄 수 있었다”고 말해 심폐소생술 교육의 필용성을 강조했다.

함승태 기자  stham@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승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제1회 처인승첩 기념 전국 백일장 수상자 명단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