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시원한 숲에서 펼쳐지는 신나는 여름 음악축제

그린콤마 뮤직페스티벌 
8월 30·31일 김동규 등

용인자연휴양림에서 8월 30일부터 31일까지 이틀 동안 클래식과 라이브 밴드 음악 등 다양한 음악을 선보이는 음악 축제 ‘그린콤마 뮤직페스티벌’이 펼쳐진다.

8월 30일에는 바리톤 김동규, 바이올리니스트 이경선, JTBC ‘팬텀싱어’에서 인기를 모은 듀에토의 아름다운 음악을 방성호 지휘자의 지휘 아래 웨스턴심포니오케스트라의 협연으로 감상할 수 있다. 용인자연휴양림 안에 설치된 야외무대에서 펼쳐지는 50인조 오케스트라의 웅장한 연주로 펼쳐지는 클래식 음악의 향연은 색다른 매력으로 관객에게 감동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두 번째 공연이 펼쳐지는 8월 31일에는 자이언티, 자우림, EZEN 등 실력을 겸비한 가수들의 열정적인 라이브 음악이 펼쳐진다. 

메인 무대를 벗어나 마련된 숲 속 무대에서는 인디밴드 빌리어코스티, 위수, 다린의 어쿠스틱 음악이 준비된다. 이밖에도 풍선 퍼포먼스, 마술쇼를 비롯해 천연비누 만들기, 천연 페이스페인팅, 목걸이 만들기 등 자연 친화적인 체험 프로그램도 함께 즐길 수 있다. 
 

바리톤 김동규

음악과 체험 외에도 온 가족이 함께 먹거리를 즐길 수 있는 푸드 트럭 등 다채로운 즐길 거리가 곳곳에서 마련된다. 페스티벌이 펼쳐지는 이틀 동안 오전 10시부터 용인자연휴양림 입장이 가능하고 체험부스 및 공연 관람은 오후 2시부터 진행될 예정이다.

용인문화재단 기획으로 용인자연휴양림에서 처음 선보이는 이번 음악 축제는 온 가족이 함께 자연과 어우러져 음악과 함께 보내는 시간으로 꾸며진다. 2일권 5만원, 1일권 3만원으로 용인시민은 20%할인 받을 수 있다. (문의 031-260-3355)

황연실 기자  silsil47@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연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제1회 처인승첩 기념 전국 백일장 수상자 명단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