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기획
용인시, 경기도 넘어 전국 대도시 위상 키워 나간다

경제‧문화 등 각 부문에서 핵심 사업 중심지 역할
난개발 이미지 벗고 위상에 걸맞은 도시 만들어야

용인시 위상이 달라졌다. 인구수는 이미 경기도 인구 서열은 수원에 이어 2위를 차지지만 고양시와 차이는 그리 크지 않다. 사실상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대도시를 의미하는 것이다. 여기에 용인에는 전국에서 가장 많은 관광객이 찾는 곳 중 하나인 유명 위락시설도 있다. 최근 원삼면에 SK하이닉스 반도체 클러스터 사업지로 확정됨에 따라 도시규모 뿐 아니라 성장 잠재력까지 갖출 수 있게 됐다. 용인시 지속적인 성장에 위상 역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최근 용인과 관련해 최근 가장 뜨거운 이슈는 당연 ‘SK하이닉스 반도체클러스터 사업지’ 확정이다. 경기도까지 나서 ‘경기반도체클러스터 지원사업’을 통해 적극 지원한다고 홍보할 정도다. 경기권에 미칠 영향을 감안한 행정이지만 분명한건 용인시가 중추적인 역할을 할 수 밖에 없다는 것이다.

용인시가 핵심 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철도시대 역시 경기도와 회전각을 맞춰가며 진행되고 있다. 경기도는 5일 경기도 곳곳을 연결하는 도시 철도 로드맵을 발표했다. 국토교통부 승인을 받은 이번 계획은 용인선 판교 연장선, 동탄도시철도와 수원1호선, 성남1, 2호선, 오이도 연결선 등이 포함됐다.

수지권 등 상습정체 구간에 도시철도가 구축될 경우 외부를 잇는 또 하나의 교통축이 생기는 것이다. 도는 이르면 2025년 사업을 마무리를 목표하고 있다.

◇생활‧경제의 핵심에 용인시 자리매김= 경기도가 추진하는 미래형 복합자족도시 역시 용인이 빠지지 않는다. 기흥구 보정동과 마북동, 신갈동 일대에 지식기반 첨단산업과 상업, 광역교통, 환경친화적 주거단지가 어우러진 자족도시, 경기 용인플랫폼시티가 조성된다. 부지 규모만 2.7㎢로 축구장 386개가 합쳐진 것과 같다. 사업 자체 규모도 파급력이 있지만 이보다는 경기도가 용인에 플랫폼시티를 조성하겠다는 결정을 내린 배경에 있다.

실제 사업부지 주변은 지하철 분당선 구성역과 수도권광역급행철도 용인역, 영동·경부고속도로 등 교통여건이 좋고, 주변엔 대형 제약사와 자동차 연구소 등이 입주해 산업기반도 탄탄하다.

경기도와 용인시는 사업 추진을 위한 행정지원을 맡고, 경기도시공사와 용인도시공사는 사업계획 수립과 조사·설계, 부지 조성 등을 담당한다.

최근에는 인근 수원시와 학교 통학문제로 민원이 이어진 시 경계지정 조정 문제도 행정력으로 처리했다. 주민 거주가 이뤄지기 전에 행정구역이 조정된 사례는 있지만 이미 주민거주가 완료된 상태에서 지자체가 행정구역 조정에 합의한 사례는 이번이 전국 최초다. 경기도 차원에서도 도민 편의라는 대의를 위해 기초지자체, 지방의회가 합의에 이른 모범사례로 평가한다.

체육분야에서도 실력을 발휘하고 있다. 용인시는 올해 열린 제65회 경기도체육대회에서 일부 종합득점 순위 6위를 차지했다. 인구규모가 비슷한 수원시나 고양시 성남시에 비해서는 다소 순위기 낮다. 하지만 관련 종목학과 등이 있는 유도나 궁도, 골프 등은 막강한 우위를 보였다.

한편, 최근 용인시와 관련해 거론되는 또 다른 검색어는 ‘구속’이다. 지난달 23일 법원은 제7회 전국동시 지방선거를 앞두고 불법 선거운동을 한 혐의로 기소된 백군기 용인시장에게 1심 법원이 벌금 90만원을 선고했다. 이 소식이 알려지자 시민들 일부는 용인시장 뼈아픈 역사를 소환했다. 전임 시장 대부분이 법정구속 됐기 때문이다.

일주일 뒤인 같은달 30일에는 10억 원대 불법 자금을 받은 혐의로 기소된 자유한국당 이우현 의원에 대해 소식이 들려왔다. 그동안 혐의를 줄곧 부인해왔던 이 의원에게 법원의 징역 7년 실형을 확정해 의원직을 잃게 된 것이다.

수지구를 지역구로 하는 자유한국당 한선교 국회의원의 구설에 관한 소식에 용인시민의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이에 시민들은 여전히 대도시 위상에 걸맞지 않은 부분이 많다고 지적하고 있어 용인시가 행정의 면밀함을 강화할 필요가 있다.

임영조 기자  yjlim@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영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제1회 처인승첩 기념 전국 백일장 수상자 명단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