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자치
국제어린이도서관 ‘용인어린이상상의숲’으로 다시 열었다

AR 트릭아트존 등 콘텐츠 보강
5월 4~5일 무료체험 부스 등 행사

AR 트릭아트존

용인시민체육공원 내 국제어린이도서관이 ‘용인어린이상상의숲’으로 5월 4일 재개관한다.

시는 3월부터 도서관을 휴관하고 경기도 특별조정교부금 15억원을 들여 어린이 전용화장실과 가족휴게공간, 체험 공간 및 편의시설, 어린이 안전을 위한 바닥재 보강 등의 공사를 해왔다.

운영을 맡은 용인문화재단 측은 어린이들이 상상의 나래를 펼치라는 의미로 전반적인 인테리어를 숲 속 놀이터를 연상토록 꾸몄다고 밝혔다.

기존 어린이 ‘책놀이터’는 ‘책숲’으로 공간 개념을 재정비했다. 또 어린이들이 책을 읽으면서 다양한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코딩 체험 로봇놀이터, 책 속 이야기를 AR큐브로 비춰보는 상상놀이터, 터치스크린·미디어월로 상상력을 기르는 미디어숲 등 4차 산업혁명 관련 콘텐츠를 추가했다. 어린이 10명 이상이 동시에 이용할 수 있는 어린이 전용화장실을 추가하고 보호자를 위해 곳곳에 휴식공간도 보강했다.

지하 1층에선 다양한 예술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전문 강사가 요리, 음악, 미술, 공예 등 가족을 대상으로 다양한 강좌를 진행한다.

시는 5월 4~5일 용인어린이상상의숲 야외광장에서 재개관 행사를 연다. 페이스페인팅, 원목인형꾸미기, 판화 등 무료체험 부스를 운영하고 숲속 무대에서 용인버스킨이 다양한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입체동화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 공연, 미술로 과학을 이해하는 융합미술 체험실, ‘오! 에르베 튈레 색색깔깔 전시’ 등도 막을 연다.

황연실 기자  silsil47@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연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제1회 처인승첩 기념 전국 백일장 수상자 명단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