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
용인시-한국외대 도서관 활성화 위해 맞손

지역 독서문화 발전 업무협약

용인시는 15일 시장실에서 한국외국어대학교와 지역 독서문화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백군기 시장과 김인철 한국외대 총장은 이날 지역사회 인문정신문화 확산과 관내 공공도서관 활성화를 위해 상호 협력해 나가기로 의견을 모았다.

이번 협약을 통해 한국외대는 인문정신문화가 지역사회에 확산될 수 있도록 인문학 강좌와 특강 등을 기획‧제공하고, 용인시는 한국외대가 진행하는 강좌 프로그램이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을 하는데 협력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한국외대는 강사진과 연구성과를 활용해 용인시민이 원하는 인문학 강좌를 제공하고, 시가 요청하는 다양한 인문학 콘텐츠 개발 등에 참여하게 된다. 앞서 한국외대는 2017년부터 수지·동백·기흥도서관 등에서 소속 교수들의 재능기부로 20여 차례 인문학 강좌 서비스를 제공한 바 있다. 이와 별도로 글로벌캠퍼스 내에서 모현읍을 비롯한 인근 주민들을 위한 인문학 강좌도 운영해 왔다.

함승태 기자  stham@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승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제1회 처인승첩 기념 전국 백일장 수상자 명단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