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라이프 생활
곤충 만나러 용인시 농촌테마파크로 오세요~

시, 100㎡규모 곤충체험관 조성
절지동물아파트·관상수조 등 설치

용인시 농업기술센터는 처인구 사암리 농촌테마파크 내 다목적교육관 옆에 곤충을 관찰하고 직접 체험할 수 있는 100㎡ 규모의 곤충체험관을 조성했다고 10일 밝혔다.

시는 2억5000여만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전시실과 체험시설 등을 갖춘 약 100㎡의 ‘충식이의 곤충체험관’을 조성했다. 기존 다목적교육관 내 곤충 전시실에는 나비 등 의 표본만 전시돼 곤충 관련 다양한 콘텐츠가 필요하다는 판단에서다.

이곳에는 살아있는 거미, 대왕지네, 전갈, 노래기 등 14종을 전시한 전국 최초의 ‘절지동물아파트’와 물방개, 물자라 등을 관찰할 수 있는 관상수조가 설치됐다. 또 장수풍뎅이, 사슴벌레 등의 곤충의 한해살이를 관찰할 수 있는 곤충방도 조성했다.

물방개, 장구애비 등을 직접 손으로 잡는 체험을 할 수 있는 수조와 장수풍뎅이, 사슴벌레, 꽃무지 애벌레 등을 만지고 관찰할 수 있는 체험 공간도 만들었다. 내년 2월에는 세상에서 가장 큰 벌집으로 알려진 ‘아우라이아 말벌집’도 전시할 예정이다.

황연실 기자  silsil47@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연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제1회 처인승첩 기념 전국 백일장 수상자 명단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