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지역
기흥구보건소, 초등생 대상 장애 예방교육 실시

후천적 장애발생 예방 위해 10개 초등학교서 

용인시 기흥구보건소는 11월까지 초등학생 1400여명에게 사고나 질병으로 인한 후천적 장애발생을 예방하기 위한 교육을 실시한다. 사고로 후천적 장애를 갖게 된 국립재활원 소속 강사가 자신의 사례를 들려주며 장애 예방에 필요한 생활습관, 생활 속 안전사고 예방법, 장애 인식 개선 등에 대해 교육을 한다. 

교육은 11일 산양초등학교를 시작으로 총 10곳 초등학교 1400여명 학생 대상으로 진행된다.  
보건소는 지난해 7곳 유치원과 초등학교에서 835명에게 교육을 진행해 어린이들의 장애인식 개선에 효과를 얻고 올해 대상을 확대한 것이다. 보건소 관계자는 “해마다 장애인구 비율이 높아지는데 그 가운데 90%가 후천적 사고나 질병에 의한 장애”라며 “어릴 때부터 장애예방에 필요한 지식을 얻고 좋은 습관을 실천할 수 있도록 교육을 확대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임영조 기자  yjlim@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영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제1회 처인승첩 기념 전국 백일장 수상자 명단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