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포토 포토에세이
연꽃에 빠지다

연일 계속되는 무더위에도 불구하고 처인구 원삼면 사암리 내동마을 경관단지를 찾는 시민들과 사진가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청아한 향기와 아름다운 자태로 지친 심신을 달래 줄 연꽃의 향연이 펼쳐지고 있기 때문. 조금 더 기다려야 은은한 향기를 뿜어내는 백련과 홍련을 비롯, 토종보호식물인 가시연과 어리연, 빅토리아연 등 다양한 종류의 연을 볼 수 있지만 연잎 향을 맡으며 산책하는 것도 이 곳만의 매력이다. ​

한 여성이 내동마을 경관단지 박터널에서 반려견과 산책을 하고 있다.

산책 중 휴식을 취하고 있는 한 여성과 반려견.

함승태 기자  stham@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승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제1회 처인승첩 기념 전국 백일장 수상자 명단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