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지역
경기도농업기술원 “이상 저온에 따라 적기 모내기 매우 중요”

도농기원, 15일~6월10일 최적기 판단 

경기도농업기술원은 올해 저온 등 이상기후에 따라 모내기 시기를 맞추는 것이 중요하다며 농가에 주의를 당부하고 나섰다. 10일 농업기술원에 따르면 중만생종벼의 평균 출수기인 8월 16일을 기준으로 모내는 적기는 5월 15일~6월 10일 정도다. 최적의 시기로 조생종은 6월 9일, 중생종이 5월 30일, 중만생종은 5월 19일이라는 것이다.

최근 몇 년간 모내기 시기가 빨라져 정상적인 모내기 시기보다 조기에 모내기를 하는 경향이 나타고 있다. 그러나 도 농기원은 조기 모내기를 하면 저온으로 인한 뿌리활착 지연으로 초기 생육이 늦어지거나 냉해 우려가 있다고 설명했다. 또 영양생장기간이 길어져 비료와 물 소요량뿐 아니라 잡초 발생이 많아지고 헛새끼치기로 인해 통풍이 안돼 병해충 발생이 늘어나게 된다.

도 농기원 측은 “조기 모내기는 저온 피해를 받을 수 있어 품종별로 최적의 시기를 선택해 모내기 하는 것이 중요하다”면서 “ 적기 모내기만이 고품질 쌀 생산이 가능하며 고품질 쌀 안정생산을 위해서는 초기 병해충 방제도 필수다”라고 강조했다.  

용인시민신문  webmaster@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인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