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지역
용인자연휴양림 내 산림교육센터 조성 착수

교육관·숙박동·식당동 등 3개동 건립 예정

용인시 처인구 모현읍 초부리에 위치한 용인자연휴양림 내에 교육․숙박시설 3개동으로 구성된 산림교육센터가 조성된다.

시는 225억을 들여 내년 연말까지 3개동 연면적 2741㎡규모의 산림교육센터를 조성키로 하고 30일 공사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자연휴양림의 방문객이 크게 증가해 부족했던 숙박, 식당 등의 지원시설을 보완하고 산림전문 인력 양성 교육과 체험 등을 운영할 공간이 필요했기 때문이다.

시는 산림센터 조성을 위해 지난 2015년 조성 계획을 수립해 2016년 중앙투자심사 승인을 받고 지난해 토지 매입과 보상을 완료하여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 등의 행정절차를 완료했다.

산림교육센터는 지상 3층 규모의 교육관과 지상 2층 규모의 숙박동, 지상 1층 규모의 식당동 등 3개동이 지형의 단차를 이용해 휴양림의 풍경과 조화롭게 조성될 전망이다.

이곳에는 다목적강당, 사무실, 체험실, 강의실 등의 교육시설과 5인 이상 숙박시설 6실, 10인 이상 숙박시설 7실, 10인 이상이 숙박할 수 있는 빌라형콘도미니엄 4실이 조성된다. 또 100여명이 사용할 수 있는 대형 식당을 갖춰 수련회나 단체 교육 등이 가능하게 될 전망이다.

시 관계자는 “용인자연휴양림 일대를 수도권 최대의 산림복지단지로 조성해 나갈 방침”이라며 “많은 분들이 휴양림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산림교육센터 조성과 관련 시설 확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임영조 기자  yjlim@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영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제1회 처인승첩 기념 전국 백일장 수상자 명단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