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연재기사 건강&헬스
턱관절 장애
  • 김은석(수원자생한의원 원장, 침구의학과 전문의)
  • 승인 2018.03.20 11:29
  • 댓글 0

이번 호에도 지난 호에 이어 턱관절 장애에 관해 이야기하고자 합니다. 누구나 한번쯤 음식을 먹거나 하품하거나 말을 할 때 턱관절에서 딱 하는 소리가 난다거나 불편감을 느껴본 적이 있을 겁니다. 턱관절에 단순히 소리만 나거나 하는 건 크게 문제 되지 않으나 소리가 나면서 턱에 통증이 생기거나 입이 잘 벌려지지 않는 경우 턱관절에 진단과 치료가 필요할 수 있습니다. 턱관절 장애 증상으로는 턱관절 외에 주변 안면근육에도 통증 및 불편함이 있는 경우, 그리고 간헐적인 두통 또는 편두통, 목 근육이 뻐근하고 아픈 경우들이 있습니다. 심지어 이명이 나타나는 경우도 있습니다.

이러한 턱관절 장애가 일어나는 원인으로는 ​먼저 복싱과 같은 외부 충격으로 인한 외상으로 턱관절 장애가 생길 수 있습니다. 음식을 한 쪽으로만 씹기, 손가락을 빨거나 물어뜯는 습관, 이 악물기, 입을 벌리고 다니는 행동, 오징어와 같은 딱딱하고 질긴 음식을 즐기는 경우 등이 좌·우 턱관절의 균형을 무너뜨려 좌우 비대칭 또는 사각턱이 될 수 있습니다. 또한 구부정한 자세를 오래 유지하거나 하면 일자목이나 거북목이 될 수 있습니다. 그러면 목의 배열이 흐트러지는 자세가 되면서 목 앞의 근육이 긴장하게 되고 그러한 경우에도 턱 주변 근육에 긴장을 증가시킬 수 있습니다. 스트레스를 심하게 받는 경우에도 근육의 긴장이 증가하면서 턱관절 주변 근육이 긴장될 수 있으며, 본인도 모르게 어금니를 악문다거나 하는 습관 역시 턱관절 장애를 일으킬 수 있습니다.

턱관절 치료법으로는 물리치료나 진통소염제 복용, 교정기 착용 등의 방법 등이 있습니다. 한의학에서는 턱관절에 문제가 있을 때 턱관절 자체의 문제만으로 보지 않습니다. 이 때문에 추나요법을 통해 턱관절뿐만 아니라 전신의 틀어진 불균형을 교정해주는 치료를 바탕으로 침이나 약침치료로 턱 주변과 목 주변 근육의 긴장을 풀어주는 치료를 하게 됩니다. 또한 턱관절을 둘러싼 근육과 인대를 강화시키고, 근본적인 원인인 스트레스를 덜어주고 떨어진 소화기관의 기능을 회복하는 한약으로 턱관절 자체를 강화시키는 치료법을 시행하게 됩니다.

턱관절 질환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턱관절에 좋지 않은 습관들을 고치는 것이 가장 중요합니다. 평소 턱을 괴는 자세를 유지하는 것은 좋지 않으며 질긴 음식을 과도하게 즐기는 것 역시 턱관절에 부담을 줄 수 있습니다. 수면 시에도 엎드려 자거나 한쪽으로만 누워 자면 턱관절이 눌려 긴장을 유도할 수 있으니 가급적이면 똑바로 누운 자세로 자는 것이 좋습니다. 그리고 평소 구부정한 자세를 피하고 가슴과 어깨를 자주 펴 주어서 목의 배열 상태가 정상적인 C자 형태로 유지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목뿐 아니라 턱관절의 긴장도 줄일 수 있습니다.

마지막으로 심한 스트레스도 턱관절에 긴장을 유발할 수 있으니 제 때 쌓인 스트레스를 풀어주는 것이 좋습니다.

김은석(수원자생한의원 원장, 침구의학과 전문의)  webmaster@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석(수원자생한의원 원장, 침구의학과 전문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제1회 처인승첩 기념 전국 백일장 수상자 명단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