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
용인교육시민포럼 학부모아카데미 열어"공교육, 학부모가 이끌어야 한다"

‘공교육은 왜’ 저자 홍섭근 씨 특강

용인시민교육포럼(대표 원미선)이 지난달 24일 느티나무도서관에서 ‘공교육은 왜’ 저자 홍섭근 교육정책디자인연구소 연구위원과 학부모아카데미를 열었다.

홍섭근 연구위원의 ‘공교육은 왜’는 대한민국 공교육 문제의 전반을 다룬 책이다. 왜 공교육이 바뀌지 않는지, 사교육이 성행하는지에 대해 교육 현장에서 느끼고 고민했던 부분을 담았다. 홍 연구위원은 이번 학부모아카데미를 통해 공교육의 문제와 학부모가 해야 할 일에 대해 고민하고 얘기를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홍섭근 연구위원은 먼저 “학교 주인은 학생인데 정작 교육 예산이 이들을 위해 쓰이지 않는다”고 지적하고 “교육에 대한 올바른 비판이 필요하다. 그 역할을 학부모가 앞장서야 한다”고 말했다.

홍 연구위원은 특히 “학교를 폐교하면 마을이 없어진다”며 공교육의 중요성과 교육의 방향 설계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홍 연구위원은 이를 위해 “학부모 교육과 참여가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학부모가 교육정책에 관심을 가져줄 것을 당부하고 “정부 차원에서 학부모가 학교 교육에 참여할 수 있는 제도적 장치를 마련해야 한다. 학교는 그 의견을 적극적으로 수용해야 한다”고 말했다.

원미선 대표는 “공교육에 있어 학부모들은 충분한 연수 기회나 정보 부족으로 수동적 동원 대상으로만 머물고 있다”며 “용인교육시민포럼이 앞으로 교육전문가들과 학부모가 함께 하는 토론의 장을 자주 마련해 학부모들이 공교육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수 있는 기반을 다지는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원 대표는 “학부모가 교육 현장의 진정한 주체가 되길 바란다”며 “포럼이 진행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에 적극적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황연실 기자  silsil47@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연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제1회 처인승첩 기념 전국 백일장 수상자 명단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