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일반
경기도 ‘일하는 청년 시리즈’ 본격 시행

경기도 ‘일하는 청년 시리즈’가 올해 1121억원의 예산을 확보하고 본격시행에 들어간다.
‘일하는 청년’ 시리즈는 △일하는 청년 연금 △일하는 청년 마이스터 통장 △일하는 청년 복지포인트 등 3가지 사업으로 올해 상반기에는 1월, 4월 2차례 모집을 통해 7만8500명을 선발한다. 1차 모집공고는 1월 22일에 이루어질 예정이다.

자격요건은 경기도에 거주하는 만18세~34세 청년 중 도내 중소기업에서 주 36시간 이상 근로하는 자로 업종, 규모, 임금에서 사업별로 차이가 있다. 

△일하는 청년 연금은 퇴직연금 가입 중소기업에서 근무하는 월급여 250만원 이하의 청년을 대상으로 10년 장기근속 시 개인과 경기도의 1대1 매칭 납입(월 10만원/20만원/30만원)을 통해 퇴직연금 포함, 최대 1억의 자산형성을 지원한다. 

△일하는 청년 마이스터 통장은 중소제조기업에서 근무하는 월급여 200만원 이하의 청년에게 월 30만원씩 2년간 임금을 지원해 최소 15%의 실질적인 임금상승이 예상된다. 

△일하는 청년 복지포인트는 100인 미만 중소기업에서 근무하는 월급여 250만원 이하 청년들의 복리후생 향상을 위해 근속기간별 연간 최대 120만원 상당의 복지포인트 지급으로 자기계발 등 다양한 활동을 지원한다.

신청은 경기도일자리재단의 고용지원플랫폼 ‘잡아바’ 홈페이지에서 작성할 수 있으며, 자세한 문의사항은 120 경기콜센터 ‘031-120’ 또는 경기도일자리재단 상담콜센터 ‘1577-0014’에서 안내받을 수 있다. 

황연실 기자  silsil47@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연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제1회 처인승첩 기념 전국 백일장 수상자 명단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