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자치
‘안심 무인택배보관함’ 4곳→6곳 확대

9월부터 청덕·포곡도서관 등 추가 설치

용인시는 사람을 대면하지 않고 택배 물품을 받을 수 있는 ‘안심 무인택배보관함’을 포곡·청덕도서관 등 2곳에 추가 설치해 1일부터 운영을 시작했다.

이에 따라 용인시 안심 무인택배 보관함은 죽전2동 주민센터, 경전철 명지대역, 기흥구청, 수지도서관 등 4곳에서 6곳으로 늘어나게 됐다.

지난해 11월 첫 도입된 이 서비스는 여성이나 직장인·1인 가구 등이 안심하고 택배물품을 받을 수 있다.

이용방법은 물품을 구매할 때 택배수령지를 안심택배보관함 주소로 기재하면 된다. 택배기사가 안심택배보관함에 물품을 보관하면 콜센터에서 사용자에게 안내문자와 인증번호를 발송한다. 사용자는 원하는 시간에 전송받은 인증번호를 입력하고 물건을 찾아가면 된다.

보관함은 365일 24시간 운영된다. 물품보관비용은 48시간 동안은 무료, 이를 초과하는 경우 24시간당 1000원이 부과된다.

황연실 기자  silsil47@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연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