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커버스토리 기획/특집
용인시, 계획 인구 ‘150만명’… “전국 최대 기초지자체” 전략 제시용인시, 도시기본계획안 공청회 갖고 전략 발표


행정·경제 두축 체제…처인 중심 개발 집중될 듯

용인시는 2035년까지 용인 도시구조를 2도심 5지역 체제로 개편한다고 밝혔다.

용인시가 2035년까지 전국 기초자치단체 중 최다 인구수인 150만명의 거대도시를 만들겠다는 계획안을 밝혔다. 특히 시는 그동안 용인시청 일대를 중심으로 한 행정도심 구조에서 벗어나 신성장 동력산업의 고용 중심지 역할을 할 경제도심을 구축해 ‘2도심지 체계’를 운영한다는 방침도 밝혔다.

시는 18일 용인시청 에이스홀에서 이같은 내용을 포함한 2035년 용인도시기본계획(안) 공청회를 가졌다. 시민 600여명이 참석해 열린 공청회에서 시는 시민과 함께하는 ‘사람중심도시 용인’을 미래상으로 정했다. 수도권 남부 중심도시로의 위상을 정립하고, 지속가능한 도시경쟁력 확보를 위해 성장동력 발굴에 집중한다는 목표도 덧붙였다.

용인시는 2035년까지 용인 도시구조를 2도심 5지역 체제로 개편한다고 밝혔다.

먼저 2035년까지 계획인구를 150만명으로 정해 현재 용인시청을 중심으로 한 행정도심의 도심공간 구조에 용인GTX 구성역을 중심으로 한 경제도심을 추가한 2도심 시스템을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경제도심은 기흥구 보정동과 마북동 일대 2.7㎢로 이 지역은 신성장 동력산업의 고용과 대중교통 중심지로 부각될 전망이다.

시는 권역별로 경부광역축, 용인신성장축, 동서중심축으로 나눴다. 용인GTX 역세권복합단지(경제도심)와 남사‧이동지역을 중심으로 한 경부광역축, 경제도심-행정도심-양지지역을 잇는 동·서중심축을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또 포곡‧모현, 남사‧이동, 양지, 백암, 원삼을 용인신성장축으로 만든다는 내용도 포함시켰다.

이에 시는 기흥구와 수지구는 용인GTX 역세권 복합단지를 전략사업으로 하고 마북연구단지, 삼성전자 주변 동탄신도시를 지역특화사업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또 △동천‧죽전역세권 도시기능 재편 △GTX역세권-마북연구단지-죽전디지털밸리 첨단산업단지 구축 △삼성전자 및 동탄신도시 주변지역 자족기능 강화 △의료·관광산업 활성화를 주요 발전 전략으로 내세웠다. 계획대로라면 기흥·수지지역 인구는 현재 76만명에서 2035년 97만명으로 27.6% 정도 늘 것으로 전망됐다.

처인구는 2035년 도시기본계획의 핵심 지역이다. 시가 밝힌 공청회 자료를 보면 처인구는 용인시청을 중심으로 한 1도심에 신성장 동력을 중심으로 한 5개 지역중심을 설정했다. 행정도심 기능 강화로 원도심 활성화로 이어간다는 것이다.

시가 내건 처인구 신성장 동력의 전략사업은 포곡·모현문화관광복합밸리, 남사복합자족신도시, 양지첨단유통복합단지, 원삼교육중심복합단지와 지역특화사업지인 서리공업용지 및 청미마루다.

특히 처인구 발전을 위해 △광역교통망과 연계된 전략사업 제시로 미래성장동력 확보 △지역특성에 맞는 계획적 발전방향 제시를 통한 균형성장 기반전략을 밝혔다. 이 경우 처인구 인구는 현재 23만명에서 최대 130% 증가한 53만명으로 사실상 용인 최대 규모의 행정구가 될 전망이다.

토지이용계획은 권역생활권별 핵심사업이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시가화예정용지를 확보해 자족도시로서 신성장 기반을 마련하도록 했다.

교통계획은 철도망으로 GTX 광역철도와 에버랜드~광주(수서광주선) 연결, 경전철 연장(기흥~광교), 인덕원~수원선 복선전철, 남사~동탄간 신교통수단 등이 추진된다. 또 광역도로로 서울~세종고속도로, 제2외곽순환고속도로 등이 반영됐으며 고속도로 IC 건설과 지역 간 연계도로가 강화된다.

공원‧녹지계획은 주변도시와 연계한 남북‧동서간 산림녹지축을 설정하고 개발과 보전이 조화되는 녹지네트워크를 구축키로 했다. 경관 및 미관계획은 녹색시가지, 역사관광, 문화예술, 전원체험, 생태호소 등 5개 권역으로 구분해 용인만이 가진 용인다움의 경관을 창출할 계획이다.

임영조 기자  yjlim@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영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4
전체보기
  • 찬민이 2017-05-29 14:12:08

    내가 많은 지역에 살아봤지만 용인 공무원들 보면 전국에서 몰려온 닭대가리들만 모여있는 느낌이 든다.   삭제

    • -_- 2017-05-25 16:02:16

      용인시민말에 동감. 용인은 도로망부터 제대로 갖추고 개발을 논하던가 하세요. 지금 모현-마평간 도로도 몇년째 지지부진...;;   삭제

      • 용인시민 2017-05-25 14:31:55

        도로확충부터 먼저하고
        처인구는 알아서 하고
        기흥구는 주거복지에 신경쓰길... 기흥구, 수지구 인구증가는
        서울,판교,안양,수원,화성 직장인들이 살기때문이지
        교수들이 애기하는 이론과는 거리가 머니...
        교수는 교수이지 전문가가 아니고 시민도 아닌 것 먼저 이해하길...
        쫌...
        동탄 개발하는 거 봐라... 도로부터 먼저하고 개발하잖아...
        제발... 정신 좀 차리길....
        산업단지 조성한다고 판교되겠나...
        첫째도 교통, 둘째도 교통, 셋째도 교통...   삭제

        • 임영조짱 2017-05-23 11:09:58

          다 좋은데 난개발만 하지마소 제발. 난개발 똥은 치우기도 어렵다. 좀 멋지게 이쁘게 잘 해보자.   삭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