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뉴스 스포츠
용인 포곡에 실내 스카이다이빙 체험시설 들어선다시, 플라이스테이션코리아와 협약 체결

처인구 포곡읍에 국내에선 처음으로 실내에서 스카이다이빙을 즐길 수 있는 운동시설이 들어설 예정이다. 용인시는 지난달 30일 시청 파트너스룸에서 러시아에 본사를 둔 레저스포츠회사 ‘플라이스테이션코리아(주)’와 실내 스카이다이빙 운동시설 유치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용인시에 따르면 플라이스테이션코리아는 150억원을 들여 2017년 말까지 포곡읍 마성리 산1-1 일대 7603㎡에 지하 1층, 지상 4층 규모로 실내 스카이다이빙 운동시설을 짓는다. 이 시설은 건물 내에 지름 6m, 높이 8m 크기의 ‘나는 방’이라는 원통형 구조물이 설치되고 바닥에서 초속 50m 이상의 바람이 불도록 해 사람이 공중에 뜨도록 하는 것이다.

실내 스카이다이빙 운동시설은 건물 안에서 스카이다이빙처럼 하늘을 나는 체험을 할 수 있는 시설이다. 현재 일본, 중국, 싱가폴 등 전 세계에 100여 곳에 실내 스카이다이빙 체험시설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실내 스카이다이빙 운동시설은 비행복과 헬멧‧보호경을 착용하고 안전교육을 받은 후 안전교관과 함께 '나는 방'에 들어가 하늘을 나는 체험을 할 수 있다. 체험프로그램은 1인당 2~3분간 이용할 수 있으며, 전문적으로 즐기는 사람은 30분~1시간을 지속할 수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함승태 기자  stham@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승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