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신문
상단여백
HOME 연재기사 포토에세이 김호경의 포토에세이
늦은 봄바람의 장난
  • 김호경(프랜서 작가)
  • 승인 2016.05.17 11:15
  • 댓글 0

강한 햇살과 여름 같은 기온에 기분까지 좋아지는 봄. 여름을 시샘하듯 장난을 치는 봄바람에 현수막이 다 찢어져 바람에 날립니다.
맑은 날을 보기 힘들 정도로 뿌연 황사와 매일 점점 나빠지는 미세먼지 때문인지 바람은 사람들 힘든 줄 모르고 연신 장난을 칩니다. 이제 적당히 할 때도 된 것 같은데도 아직 바람이 거셉니다.

김호경(프랜서 작가)  webmaster@yongin21.co.kr

<저작권자 © 용인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호경(프랜서 작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