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용인시민신문사
상단여백
여백
용인시 '아이돌보미 사업’ 돌볼 사람이 부족하다
맞벌이 등 이용 대상 가정 연이은 대기 맞벌이 가정 등 아이돌보미가 직접 방문해 자녀를 돌봐주는 아이돌봄지원사업을 확대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특히 용인시 처인구의 경우 지리적 특성을 감안한 아이돌보미(이하 돌보미) 인력 확대가 필요하다는 지적이
여백
실시간 뉴스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재뉴스
지속가능한 사회를 만들며 거듭 발전하길
회귤든 원술 용인에 재생
여백
Back to Top